HOUSE OF AIR MAX.

나이키코리아(대표 근엽 피터 곽)가 오는 21일부터 26일까지 서울 강남구 신사동 가로수길 아트갤러리 '피프티피프티'에서 「나이키」의 스타일 아이콘 '에어맥스'로 ‘하우스 오브 에어맥스(HOUSE OF AIR MAX)’를 오픈한다. 이번 행사는 에어맥스의 탄생 28주년을 기념해 3월 26일을 에어맥스 데이로 정하고 진행하는 것으로, 1987년 최초의 에어맥스 1부터 상품의 히스토리를 되짚어보는 장으로 구성한다.전시장 콘셉트는 입구에서 시작해 ‘에어맥스 2015’부터 ‘에어맥스 1’까지 에어맥스의 변천사를 조명과 특수 효과를 통해 직관적으로 보여줄 수 있는 ‘시간 여행’으로 꾸몄다. ‘에어맥스의 아버지’이자 「나이키」의 전설적인 디자이너인 팅커 햇필드의 작업실을 재현해 에어맥스의 탄생 당시의 비화와 특별한 상품을 소개한다.이 밖에도 배우 박해진을 비롯해 전세계 유명 에어맥스 애호가들의 삶을 엿볼 수 있는 사진과 영상을 공개하고, 박해진씨의 소장품을 중심으로 희귀한 에어맥스 약 120여족을 전시해 스니커 매니아들의 눈길을 끌 것으로 보인다.‘하우스 오브 에어맥스’에서는 전시 이외에도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22일 러닝 세션을 시작으로 피규어 아티스트 ‘쿨레인’과 그라피티 아티스트 ‘알타임조’와 함께하는 아티스트 워크샵, 권문수 디자이너와 모델 주우재가 진행하는 스타일 토크쇼 등 에어맥스과 관련된 일일 워크샵을 개최한다. 행사의 피날레이자 에어맥스 출시 28주년 기념일인 3월 26일 ‘에어맥스 데이(AIR MAX DAY)’에는 한국의 스니커 매니아들과 함께 특별한 에어맥스 판매, 힙합 공연 등 에어맥스의 탄생을 축하하는 다양한 이벤트를 풀어낸다.

2015.03.20 - 03.26
FIFTYFIFTY GALLERY.

1/2
  • Instagram Social Icon
  • Facebook Social Icon
  • Twitter Social Icon